[언론보도] 약국, 2조원 펫푸드 시장을 품다 > 뉴스룸 | 태전그룹
  • 태전 미디어센터

    비즈니스 성과,기업 활동 등 다양한 소식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합니다.

보도자료 [언론보도] 약국, 2조원 펫푸드 시장을 품다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조회 229회   작성일 21-09-29

본문


719e4f47cfc4db86307b18a46df8b991_1632885103_534.jpg
 

약국, 2조원 펫푸드 시장을 품다 

■ 미래 신성장동력 펫푸드 산업, 약국 안으로

■ 반려동물까지 종합케어약국의 역할 확장

 

 

미래 신성장동력으로 각광받고 있는 펫푸드 산업이 약국 안으로 들어왔다.

 

태전그룹 오엔케이(대표 강오순)는 약국과 자사 헬스케어 전문쇼핑몰 오더스테이션을 통해 하림펫푸드(대표 민동기) 100% 휴먼그레이드더리얼등 프리미엄 제품을 선보인다고 29일 전했다. 

 

이로써 온라인 위주로만 유통되던 펫푸드 시장이 약국 안으로 들어오게 되면서 약국은 기존 동물약품은 물론 펫푸드까지 아우르는 반려동물종합케어센터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됐다.

 

최근 국내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이 증가하면서 관련 산업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.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시장은 2017년 약 2조원에서 지난해 3조원대 규모로 성장했다. 이 중 절반에 가까운 45%는 펫푸드 산업으로, 지난해 기준 국내시장 규모가 1 3000억원에 이른다. 업계는 국내 펫푸드 시장이 올해 2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.

 

이렇듯 성장세인 펫푸드 산업의 한 축을 담당하게 된 약국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가족의 일원인 반려동물까지 케어하며 지역의건강지킴이로서 역할을 확장할 수 있게 됐다.

 

오엔케이의 이번 펫푸드 입점 결정은 반려동물 산업에 대한 약국가의 높은 관심도를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. 심장사상충약, 구충제 등 동물약품을 취급하는 약국은 전국에 총 8000여곳으로 신규 입점수가 매년 늘어나고 있다.

 

2013년 수의사 처방제 시행 이후 약국가는 경영 활성화 및 다각화를 위해 동물약국 입점에 대한 상담 문의가 꾸준히 늘고 있다. 이에 따라 펫푸드 입점에 대한 관심도 증가할 것으로 업계는 내다보고 있다.

 

오엔케이 강오순 대표는신성장동력인 펫푸드 입점을 계기로 약국은 이제 단순히 약 니즈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고객층의 요구에 응할 수 있게 되었다면서약국을 통해 더욱 믿을 수 있는 펫푸드 제품에 대한 구매 또는 상담하고자 하는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. 

 

한편 동물복지달걀, 친환경상품 등을 취급하는 오더스테이션은 1:1 약사상담부터 구매까지 원스톱 시스템이 가능해 약국에서 손쉽게 주문과 판매가 이뤄지도록 지원하고 있다. 영양제 및 건강기능식품과 관련한 약사 전문 상담은 약국 전용 고객관리 시스템 우약사(우리 약사님 이웃사랑 서비스)를 통해 가능하다.